[보도자료] 부평미군기지 환경오염해결에 대한 인천시장, 부평구청장, 정당 답변서

[보도자료부평미군기지 환경오염해결에 대한 인천시장부평구청장정당 답변서

○ 지난 11월 22부평미군기지맹독성폐기물주한미군처리촉구대책위원회()(하 대책위())는 유정복 인천광역시장홍미영 부평구청장을 비롯해 각 정당에 부평미군기지 맹독성폐기물 처리 관련 입장을 묻는 질의서를 발송했고, 11월 29일까지 답변서를 받았다.

○ 더불어민주당인천시당자유한국당인천시당국민의당인천시당바른정당인천시당정의당인천시당민중당인천시당 등 원내정당을 포함해 노동당인천시당민중민주당인천시당인천녹색당 모두 답변서를 보내왔다답변서에서 더불어민주당을 제외한 모든 정당들은 오염원인자인 주한미군이 비용문제 등 책임을 지고 다이옥신 등 맹독성폐기물을 반출처리해야 한다는 의견이었고 오염원인자인 주한미군의 비용 부담에 대해서도 동의했다대책위()는 이와 같은 뜻을 국방부환경부주한미군에 전달할 예정이다.

○ 300만 인천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책임져야 할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대책위()의 질의서에 답하지 않았다청산가리 1만배가 넘는 독성의 발암물질인 다이옥신이 인천 도심 한복판에서 확인이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시민의 물음에 응하지 않은 것이다결코 인천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책임져야 하는 인천시장의 태도라고 할 수 없다대책위()는 유정복 시장의 무관심을 규탄하며 이번 무응답을 결코 가볍게 넘기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한다.

○ 답변서를 보내온 홍미영 부평구청장은미군기지내 오염정화는 주민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적으로 고려되어야 하며주한미군 관련해서 외교국방 등 중앙정부의 판단 또한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라고 밝혔다부평미군기지가 위치한 자지단체장인 홍미영 부평구청장은 부평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져야 하는 위치이므로 중앙정부 보다는 부평구민의 입장에서 오염문제가 조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다.

○ 더불어민주당인천시당은 비용부담 문제 등은 원인자 규명 후에 외교부가 논의할 사안이며반출정화는 국방부 용역결과 가능하고요건에 충족한 정화업체가 지정될 경우 가능할 것입니다.’라고 답변했다집권여당의 시당으로서 중앙정부에 대한민국의 환경주권을 확보다이옥신 오염정화방안마련을 위해 적극적으로 역할을 해야 함에도 외교부와 정화업체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듯한 답변은 유감스럽다.

○ 오는 12월 6(진행될 국방부와 환경부의 주민설명회에 앞서 뜻을 함께 하는 제정당시민사회단체들은 대책위를 발족하고 다이옥신 등 맹독성폐기물의 주한미군 반출처리를 요청할 예정이다.

2017년 11월 30

부평미군기지맹독성폐기물주한미군처리촉구대책위원회()

가톨릭환경연대 강화도시민연대 노동희망발전소 미군기지반환인천시민회의 미추홀학부모넷 민주노총인천본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협회인천지부 부평미군부대공원화추진시민협의회 사제연대()인천민예총 실업극복인천본부 생명평화기독연대 인천녹색연합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인천지부 인천감리교사회연대 인천민중교회운동연합 인천비정규노동센터 인천사람연대 인천시민사회단체연대 인천여성노동자회 인천여성민우회 인천환경운동연합 인천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인천평화복지연대 인천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인천지부 청솔의집 평등교육실현을위한인천학부모회 희망을만드는마을사람들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