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회용컵

[모집] 저가 프랜차이즈 카페 시민 모니터링단

[모집] 저가 프랜차이즈 카페 시민 모니터링단

5월 말 진행한 카페 내 플라스틱 1회용품 모니터링 결과, 저가 커피 프랜차이즈의 1회용품 사용이 두드러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따라, 저가 커피 프랜차이즈를 타깃으로 2차 조사의 필요성을 인식하였습니다. 모니터링 대상 카페는 1차 모니터링 결과 1회용품을 사용했던 카페 중 아이스아메리카노 기준 2,000원 이하인 카페 다섯 곳과 모니터링 대상에서 누락되었지만 접근성이 좋은 카페 두 곳을 추가하여 총 일곱 곳을 선정하였습니다. 모니터링 진행 후 결과를 모아 프랜차이즈...

[성명] 1회용컵 보증금제 정상화를 촉구한다.

[성명] 친기업 모델로 변형될 우려가 높은 1회용컵 보증금제, 1회용컵 보증금제 정상화를 촉구한다. 1회용컵 보증금제 시행 유예 이후 해당 제도는 취지 자체가 흔들리며 좌초위기다. 무엇보다 환경과 소비자 선택권은 등한시한 친기업모델로 전락할 소지가 다분하다. 오늘 중앙일보는 환경부가 보증금액 인하, 카페 간 교차 반환을 제한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환경부가 제도 시행 유예 이후 1) 자사 브랜드만 반납(기존에는 타매장 반납 가능)으로 변경 2) 보증금 인하  3)...

[보도자료] 카페 내 플라스틱 1회용품 사용 실태 조사 결과

[보도자료] 카페 내 플라스틱 1회용품 사용 실태 조사 결과

[르포] 매장 내 플라스틱 1회용품 사용 곳곳에...‘쓰레기를 먹는 기분이에요.’ – 환경부의 1회용품 감량 정책 적극 이행 필요. – 다회용기 사용 확대를 위한 인천시 차원의 제도 마련과 시민 인식 개선 필요. – 프랜차이즈 업체, 1회용품 감량 정책에 적극적 참여와 노력 필요. 4월 1일, 매장 내 플라스틱 컵, 용기, 포크·수저 등 1회용품 사용금지 규제가 시행되었다. 규제 시행 3개월 차에 접어들며 인천녹색연합은 5월 23일부터 6월 6일까지 시민 참여형 카페...

[보도자료] 카페 내 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현황 시민 제보 모집

- 매장 내 일회용품 사용금지 규제 단속 및 일회용컵 보증금제 유예로 일회용품 감량 정책 차질 우려 - 2주간 시민 참여로 인천광역시 카페 내 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 현황 파악 예정 -실태를 파악하고 환경부와 지자체에 일회용품 감량 정책 적극 추진 요구할 예정   인천녹색연합에서 5월 23일부터 6월 6일까지 2주간 카페 내 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 현황 파악을 위한 시민 제보를 받는다. 해당 기간 인천광역시 소재 카페에 방문한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

임기 11일만에 환경정책 포기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임기 11일만에 환경정책 포기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성명] 임기 11일만에 환경정책 포기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 1회용컵 보증금제 시행 유예, 윤석열 정부의 첫 환경정책 실패다 2022년 5월 20일, 윤석열 정부는 임기 11일만에 환경 정책 포기를 선언했다. 지난 4월 1일 매장 내 일회용품 규제에 따른 과태료 유예는 시작에 불과했다. 당선인 시절 포기한 정책도 부족해 새 정부가 시작되자마자 환경정책부터 포기했다. ‘플라스틱과 1회용품 줄이기’ 라는 국정과제는 이행할 뜻이 없었던 것이다. 지난 5월 18일, 국민의힘...

[성명] 1회용컵 보증금제, 프랜차이즈 본사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

[성명] 1회용컵 보증금제, 프랜차이즈 본사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 다가오는 6월 10일부터 스타벅스·이디야·파리바게트·롯데리아 등 점포 100개 이상을 운영하는 105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1회용컵 보증금제도가 시행된다. 1회용 컵에 보증금을 부여해 소비자의 적극적인 1회용 컵 반환을 유도하며, 1회용 컵을 다량으로 사용·판매하는 사업자에게는 1회용 컵의 회수·재활용에 드는 비용을 부담하도록 하고 있다. 보증금제를 적용받는 컵은 표준용기로 제작되어야 하며, 보증금 반환을...

[성명]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 금지 정책은 시행되어야 한다.

*내일(4월1일)부터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이 금지됩니다. 인천녹색연합도 함께 하는 전국환경단체 연대체인 '한국환경회의'에서 관련 성명을 배포했습니다. . . [성명]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 금지 정책은 시행되어야 한다. 내일(4월 1일)부터 카페 등 식품접객업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이 금지된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1회용품 사용규제 제외대상’ 고시에 따라 지자체는 감염병 유행 시 카페 등에서 한시적으로 일회용품 사용을 허용해 왔다. 코로나 팬데믹 2년을 보내며 일회용품...

[자원재활용법 시행 8개월, 일회용컵을 찾아서] 인천 지자체 청사 내 입점한 커피전문점 대부분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자원재활용법 시행 8개월, 일회용컵을 찾아서] 인천 지자체 청사 내 입점한 커피전문점 대부분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자원재활용법 시행 8개월, 일회용컵을 찾아서] 인천 지자체 청사 내 입점한 커피전문점 대부분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인천녹색연합은 작년 8월 1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자원재활용법)’ 에 따라 일회용컵을 줄이기 위한 실천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 확인하고자 5월 17일부터 5월 30일까지 인천시청사, 구청사 등 공공기관 8곳의 일회용컵 사용실태를 조사했다. 인천녹색연합은 작년 6월과 10월 두 차례 공공기관의 일회용컵...

공공청사 및 커피전문점 일회용컵 사용실태 2차 조사 결과

공공청사 및 커피전문점 일회용컵 사용실태 2차 조사 결과 - 8일간 인천시청사 등 공공기관 8곳과 커피전문점 22곳 실태 재조사 - 지난 실태조사와 비교하여 개선된 모습 - 인천 서구청사 내 카페는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10월 18일부터 25일까지 8일간 인천시청사를 비롯한 공기관과 커피전문점의 일회용 컵을 줄이기 위한 실천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8명의 시민들과 함께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이번에 진행한 실태조사는 지난 6월에 진행한 일회용컵...

커피전문점, 인천시청사 및 공공기관 일회용 컵 사용실태 조사! 조사자로 참여해주세요.

커피전문점, 인천시청사 및 공공기관 일회용 컵 사용실태 조사! 조사자로 참여해주세요.

환경부와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은 일회용 컵 사용을 줄이고 매장 내 일회용 컵의 사용을 하지 않겠다는 내용의 자발적 협약을 맺었습니다. 지난 6월 인천녹색연합에서는 자발적 협약이 커피전문점에서 잘 지켜지고 있는지를 점검했습니다. 이후 자발적 협약을 맺은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이 협약의 내용을 여전히 잘 지키고 있는지, 일회용 컵의 사용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지, 그리고 일회용 컵의 사용저감을 독려해야 할 공공기관을 점검하고 확인하고자 공공기관 내 커피판매점도 조사하려...

인천시청사를 비롯한 공공기관 및 커피전문점,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인천시청사를 비롯한 공공기관 및 커피전문점,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보도자료] 인천시청사를 비롯한 공공기관 및 커피전문점, 여전히 일회용컵 사용 - 나흘간 인천시청사 등 공공기관 8곳과 커피전문점 22곳 실태조사 - 매장 내 일회용컵 사용 금지 포스터 부착하고 버젓이 일회용컵 사용 - 인천시, 각 군구는 <일회용품 Zero 청사>로 거듭나야 - 공공기관 및 커피전문점의 일회용컵 사용 실태에 대해 시민감시 활동 전개할 것 7월 3일, 전세계 1회용 플라스틱 비닐 사용하지 않는 날(International Plastic B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