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

12월 울림 후기 2-달팽이의 걸음과 나의 걸음

달팽이의 걸음과 나의 걸음   12월 7일 토요일 오전 9시 소라, 병아리, 꽃다지, 여울목, 코알라, 들풀, 초지쌤이 인천에서 출발했다. 청주 터미널로 햇살님을 만나러 가는 동안 문득,  ‘내 아이를 어떤 아이로 키워야 하는가?’라는 낯익지만 직설적인 질문에 다시 부딪쳤다. 곰곰 생각해보았다. 그래서.......내린 생각.   내 아이는 이렇게 컸으면 좋겠다.   아름다운 것을 보고 아름답다, 예쁜 것을 보고...

12월 울림 후기 1- 별과 산과 물 그리고 우리들

울림 12월 송년 모임의 나날들...... 최용순 대표님께서 운영하는 괴산 선유동 숨터입니다. 흙집의 정겨움이 가득한 곳입니다. 최용순 대표님께서 마련해주신 점심식사~~허걱! 상다리 잡고 가실게요~~^^ 정말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번 감사드려요~~^*^ 무슨 말씀을 하시길래 저리도 혼을 쏙 빼고 듣는 걸까요....^^ 맛난 점심 배불리 먹고 뒷산으로 올라가는 길에 한컷! 뒷산 가는 길에는 보물이 그득~~` 여울목님께서 들어가신 곳에서 빠져나오느라 발버둥 치기도 하고~~...

12월 울림 공지~^^

12월 울림 공지~^^

눈이 금방 쏟아질 것 같은 하늘입니다.... 12월에는 드디어 괴산에...

너만의 냄새- 11월 울림 후기

너만의 냄새- 11월 울림 후기

비가 내렸다. 날씨도 쌀쌀했다. 하지만 오랜만에 만난 얼굴들에서는 봄처럼 환한 웃음꽃이 피어났다.  개들의 무조건적인 사랑. 몇 분만 잠시 자리를 비우고 문에 들어서도, 엄청 혼을 내고 잠시 후에 다시 만나도, 반갑다고 꼬리를 살살 흔드는 개들의 환영은 인간들의 차가워진 마음에 불을 지피기에 충분하다는 말들이 차에서 오고가고.... 우리는 문수산 산림욕장에 들어섰다. 발을 내딛자 화~~악 콧속으로 스미는 너만의 냄새. 나무의 냄새, 돌의 냄새, 숲의...

11월 울림 다시 공지드립니다!

        장소가 바뀌었어요(광릉 수목원 예약이 10월 3일부터였는데 그 주에 다 마감되었다네요.ㅠ) 장소 : 문수산 시간: 사무실 앞에서 9: 30 출발 준비물: 가을을 느낄 수 있는 마음, 맛난 간식, 사진기, 루빼, 회비 일만원 점심은 적당한 곳에서 맛난 거 사먹어요 그럼 토요일에...

11월 울림 공지!

어느덧 깊어가는 가을  산으로 들로 내려앉은 단풍들과  따사로운 햇빛이 알맞게 열매를 익게 만드는 여유로움을 많은 것들을 내려놓기도 하는 빈 마음을 함께 느껴보실래요? 광릉 수목원에서요. ----------------------------------------------------------------------------------------------------  - 모임일시 : 11월 2일(토) , 광릉 수목원...

내가 가을이 된 10월 울림

내가 가을이 된 10월 울림

가을엔 내가 새가 되고 하늘이되고 가을 햇살이 되고 작은 풀벌레가 되네 숨가쁘게 돌아가는 일상을 충전해주는 또다른 나의 일상.  그 기회를 놓치고 싶지 않아서, 섬의 가을을 맞이하고 싶어서 7시에 만나는 시간에 무거운 몸을 이끌고 나갔던 10월의 울림 가는동안 졸며 깨며 보였던 강화도의 가을은 눈이 시원해지고 기분이 상쾌해지는 풍경이었다 나의 두 발로 건강하게 가을하늘 아래 서 있을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감사하다는 생각. 이 일상과 저 일상을...

9월 울림은 계양산입니다~^^

9월 울림은 계양산입니다~^^

무더위가 이제 서서히 물러나려나 봅니다.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기운이 느껴지네요. 다들 무탈하신지요?   8월 더위에 우리 울림 식구들 얼굴 잊어버리겠어요. ㅎㅎ 9월에는 꼭 얼굴 뵙고 싶네요. 첫째주 토요일 (7일) 계양역에서 9시 45분 10시에 목상동으로 직접 오셔도 됩니다. 괴산 선유동 숲길 가려 했는데, 안타깝지만......... 초록동무와 겹치시는 분들 있어 계양산으로 정했습니다.   9월의 이야기 주제는 '상선약수'입니다. 도는 물과 같다는...

9월울림 말이에요~~^^

첫째주에 저희 7월에 못 갔던  괴산 선유동 숲길 갈까요? 9월 첫째주 7일-8일에요. 물론 1박2일이 힘든 것은 사실이지만요...  이렇게 시간은 흘러갈 거예요.  아이들도 있고,  남편 눈치도 보이겠지만,  집안일도 잔뜩 밀려있겠지만,  그래도  나의 시간은   돌아오지 않잖아요.  2013년 9월은 다시   오지 않아요,  잠시 일상을 내려놓으시고,...

울림, 어디 가? 7월 6일에

뇌우가 내리치는 날~~ 지은 죄가 생각나는 날~~ 가슴이 덜컹 내려앉는 날~~   다들, 평안하신지요^^   많은 우여곡절 끝에 울림, 7월 6일 강화 정수사에 가려고 합니다. 그런데 비가 와요.ㅠㅠ   많은 비가 아니고 살살 내리는 비가 오면 계양산에서 하고요. 10시까지 국수집 앞. 차량은 9시 40분에 차량 계양역에 오실 분 댓글 부탁요~~ 비 안오면 강화도 정수사로 갑니다. 9시 30분 계산역 4번 출구 앞입니다....

6월 울림 후기입니다~~^^

6월 울림 후기입니다~~^^

때죽나무의 하얀 꽃이 우수수 떨어져 있는 6월의 아름다운 계양산에 다녀왔습니다.  산을 오르면서, 쉬면서 나눈 이야기들입니다.                            ...

(공지 변경)울림7월 가까운 곳으로 당일 갑니다^^

요 밑에로 가려고 했는데요.....ㅠㅠ 급한 일 생겨서 못 가시는 분들 생겨서 다시 당일로 좋은 곳 귀경가기로 하면 어떠실지....ㅎㅎ 초지님께서 무의도나 강화도 말씀하셨네요.   당일로 가는 것으로 변경하였사오니 많은 분들 참여하시길~~~~   다시 참석 여부 댓글 바랍니다.~~^^   일정은 똑같고요.  * 언제: 7월 6일(토) 출발은 9시 사무실 앞이나 계산역 4번 출구 *주제 : 不自生(生而不有)...